Buddy


어떤 생물이라도 때가 되면 다 짝이 있다. 난 내 짝과 17년을 살고 있다.
항상 좋은 것만 아니지만 그래도 내눈에 최고의 짝이라고 생각하고 산다.
죽을때까지만이라도 내 곁에 있어준다면 고맙겠다

'Recently Photos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코끼리바위  (4) 2010.08.31
38마린 리조트 샌드블럭포인트  (0) 2010.07.20
문섬  (0) 2010.07.15
Jackfish  (0) 2010.07.01
Buddy  (0) 2010.06.28